[수산아이앤티] 특허 경영으로 기술 중심 기업문화 다진다

2016.06.14 17:00

 

[NEWS | 수산아이앤티]
수산아이앤티, 특허 경영으로 기술 중심 기업문화 다진다


 
- 박형배 연구개발본부장 ‘발명유공자 부문 산업 포장’ 수상 쾌거
- 사내 직무발명보상제도 등의 시행 효과로 지식재산권 보유 140여건에 달해
 



IT 및 보안 전문 기업 수산아이앤티(이하 수산INT, 대표 이승석)가 특허 경영을 중심으로 한 기술기업 문화에 따라 성장 가도를 달리고 있다.
 
수산INT는 지난 5월 19일, 특허청이 주최하고 한국발명진흥회가 주관하는 제51회 발명의 날 행사에서 자사 연구개발본부장인 박형배 이사가 ‘발명유공자 부문 산업포장’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이번 박형배 이사의 산업포장 수상 주요 배경은 ‘초고속 네트워크를 위한 고성능 패킷 필터링 기술 연구’로, 트래픽 증가 또는 폭증에 따른 패킷 처리 시스템 능력을 향상시켜 관련 산업에서 큰 파급 효과를 가져온 것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는 게 회사의 설명이다.
 
수산INT는 1998년 회사 설립 자체부터 창업 아이디어로 시작해 지난 19년간 꾸준한 연구개발 실적으로 성장해 온 기업이다. 국내 최초로 필터링 소프트웨어 개발과 서비스 제공으로 사업 기반을 다졌고, 세계 최초의 공유단말 인증과 검출 기술 개발로 ISP(Internet Provider Service) 업체들과 상생 비즈니스 모델을 창출하기도 했다.
 
회사 관계자는 지속적인 기술혁신을 위하여 매년 R&D비용 증액 투자와 국내 유수 대학과 산학협력관계 확대로 신기술 확보 및 기술 경쟁력을 확대하고 있고 연구개발의 성과물을 꾸준히 특허로써 권리 및 기술 경쟁력을 보유하고 있으며 특허 경영 정착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4월 말 기준 수산INT가 보유하고 있는 지식재산권은 140건이며, 이중 특허로 국내.외 80여건을 보유하고 있다.”고 말했다.
 
회사 차원에서의 특허 관련 수상도 다양하다. △2012년 전자IT산업 특허경영대상 기업 부문 동상 △2014년 전자ICT특허경영대상 기업 부문 동상 △2014년 특허청 직무발명제도 운영 우수 사례 공모 우수상 등의 이력을 보유하고 있다.
 
 
 
이승석 수산INT 대표는 “수산INT는 특허는 IT 및 보안 기업이 생존하는 데 있어 매우 중요한 자산으로 생각해 별도 지적재산권 관리 시스템을 운용 중”이라며, “직무발명보상제도 정착으로 연구인력의 고급화 및 발명진흥에 기여하고 있다.”고 배경을 설명했다.
 
한편 수산INT는 올해 들어 가상화 기술을 응용한 보안 솔루션 ‘이레드 버추얼 실드(eReD Virtual Shield) S1을 선보였으며, 최근에는 모바일 이메일 보안 솔루션인 ‘미가드(ME.Guard)를 출시해 무선 보안 분야에도 도전장을 내밀었다.
 

수산INT에 대하여
1998년 설립된 수산INT는 국내 최초의 필터링 소프트웨어 개발사로 출범해 오랜기간 쌓아온 기술 노하우를 바탕으로 유해정보 차단 및 인터넷 사용관리 솔루션을 개발하는 IT/보안 전문 기업입니다. 인터넷 사용 관리 솔루션인 'eWalker'는 비 업무 사이트 접속에 대한 차단과 네트워크 속도 저하를 유발하는 특정 사이트 접속을 차단하는 기능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설립 초기부터 연구개발에 집중, 특허 및 저작권 등록 200여 건을 보유하고 있으며, 우수한 기술력을 바탕으로 높은 경쟁력을 갖추고 있습니다.

수산아이앤티 회사이야기 더 보기

맨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