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친구를 위한 하나뿐인 노래

2019.06.21 18:00




















사랑하는 사람에게 전하는 특별한 노래

"남이섬은 걸음이 느려지는 섬 같아."

세상에서 가장 사랑스러운
저의 여자친구가 한 말입니다.

여자친구와 함께 떠난 남이섬의 추억을 떠올리며
생각나는 흥얼거림을 노래로 만들어 선물하고 싶습니다.

루나르트에서 노래를 제작하고,
실제 음원으로도 유통되었습니다.
모든 음원사이트에서 "걸음이 느려지는 섬"으로
검색해서 들어보실 수 있답니다.

특별한 당신의 추억을 음악으로 기억해보세요!
나만의 음악을 남기다, 루나르트

루나르트 회사이야기 더 보기

맨 위로 가기